플레이포럼 기자 (pf@playforum.net) I2014-12-02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5219주소복사

수지 악플러 결국 검찰행..질투심 때문에 악플 달았다 '충격'

걸그룹 미쓰에이(missA) 수지의 트위터에 도를 지나치는 악의적인 댓글을 올린 네티즌이 결국 검찰 조사를 받게 됐다.

2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수지의 트위터에 악성 댓글을 남겨 명예를 훼손한 혐의(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에관한법률 위반)로 30대 회사원 A씨를 불구속 입건하고, 검찰로 송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경찰조사에서 남편이 수지를 너무 좋아해 질투심 때문에 악플을 달았다고 진술했다.

A씨는 올해 3월부터 수지에게 “재수 없는 인간아, 교통사고 나서 죽어버려라” “연예계에서 추방되라” 등 악의적인 댓글을 달았고, 이에 수지가 “제가 죽었으면 좋겠군요”라고 슬픈 회신 때문에 논란이 확산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수지 소속사 JYP 엔터테인먼트 측은 아직 선처 등의 배려는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수지 악플러 검찰 송치 소식에 "수지 악플러 너무 하긴 했지",  "수지 악플러 질투심때문에 죽으라는게 말이돼?", "수지 악플러 개념없는 인간들", "수지 악플러 벌 받아야지", "수지 악플러 정도가 심했다", "수지 악플러 불쌍하지도 않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1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