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19-11-15 18:39:01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4747주소복사

첫 지스타 참가 맞아? '꽉 찬' 펄어비스 부스

신작 공개와 시연 중심 콘텐츠로 풍성

올해 지스타에 첫 참가한 펄어비스가 알찬 내용으로 부스 방문객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14일부터 오는 17일까지 열리는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에서 펄어비스는 최대 규모인 200부스로 참가했다. 특히 펄어비스는 코스프레나 공연 등 단순 관람객을 모으기 위한 이벤트보다 신작 공개와 시연 중심 굵직한 내용을 전달하는 전면 승부를 펼치며 굴지의 개발사 면모를 보였다. 

우선 펄어비스는 지스타 첫날 '펄어비스 커넥트 2019'에서 플랜8과 도깨비, 붉은사막, 섀도우 아레나 등 각양각색으로 무장한 신작 4종을 공개했다. 각 개발자들이 신작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가지고 인터뷰를 진행하는 등 개발 퀄리티 알리기에 집중했다.

이에 한국과 북미, 러시아, 일본, 대만 등 인플루언서와 미디어의 취재 열기도 뜨거웠다. 첫날에는 유튜브 구독자 880만을 보유한 '티피컬 게이머(Typical Gamer)' 등 전 세계 유명 인플루언서들이 펄어비스 부스를 방문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검은사막TV 생방송을 진행하는 것은 물론 '섀도우 아레나 서한결을 잡아라' 이벤트, '섀도우 아레나'의 최강자를 가리는 매치가 진행돼 보는 재미도 사로잡았다.

펄어비스 부스 옆으로는 자회사인 CCP게임즈가 '이브 온라인' 한글화를 알렸다. 관람객들은 부스 내 마련된 PC를 통해 이브 온라인 한글화 버전을 직접 체험하고 2대 2 대전과 최후의 1인을 가리는 배틀 게임, PvE 중심 인스턴트 던전 콘텐츠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했다. 

또한 다양한 굿즈를 판매하는 '펄어비스 스토어'도 인기를 끌며 인산인해를 이뤘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