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포럼 기자 (pf@playforum.net) I2014-07-24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3317주소복사

조정석 신민아, "여신 포스 있지만 꼬실 마음은 없어"

배우 조정석이 신민아에 대한 사심을 드러내 눈길을 끈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는 뮤지컬 ‘블러드브라더스’의 출연 중인 조정석, 송창의, 오종혁, 장승조 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최고의 작업남으로 꼽힌 조정석은 여배우들에 대한 MC들의 질문에 하반기 개봉을 앞둔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에서 연기를 했던 신민아를 언급했다.

조정석은 "신민아는 나보다 4살 어린데 여신 포스가 느껴진다"고 밝히자 MC들은 "꼬실 마음은 안 생겼냐"고 물었고, 조정석은 "그랬으면 벌써 접근했을 것이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이어 "그럼 지금 마음먹으면 꼬실 수 있다는 거냐"라는 질문에 "그렇지는 않다. 다만 내가 마음을 먹었으면 접근했을 것이라는 거다. 우린 프로페셔널이다"라고 재치있게 받아쳤다.

조정석 신민아 언급을 본 네티즌들은 “조정석 신민아, 잘어울리겠는데” “조정석 신민아, 여신포스 인정” “조정석 신민아, 작업남과 여신의 만남” “조정석 신민아, 썸타는거 아냐?” “조정석 신민아, 무슨 영화지?”, “조정석 신민아, 영화 홍보했네”, “조정석 신민아, 나도 보고싶다”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중국은 지금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