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20-11-19 13:01:56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7681주소복사

최초 온택트로 막올린 '지스타'

코로나 여파 온라인 중심 진행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20’이 11월 19일 부산 벡스코에 준비된 특설 무대에서 대단원의 막을 올렸다.

올해 16회를 맞이한 ‘지스타 2020’은 11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 간, 온라인을 중심으로 개최된다. 부산 벡스코를 중심으로 진행되는 현장 참가사 발표와 각종 이벤트 모두 ‘지스타TV(온라인 방송 채널)’에서 방송된다.

개막식 또한 현장 무대를 ‘지스타TV’에 중계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개막식에는 지스타조직위원회 강신철 위원장을 비롯해 부산광역시 박성훈 경제부시장, 부산시의회 신상해 의장, 부산정보산업진흥원 이인숙 원장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게임업계에서는 메인스폰서인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를 비롯해 크래프톤의 윤진원 본부장, KAMP의 팀킴 대표가 함께 했다.
유관기관에서는 게임물관리위원회 이재홍 위원장, 게임콘텐츠등급분류위원회 김규철 위원장이 참석했다.

◆ 지스타2020의 핵심 키워드는 온택트(On-Tact)

올해 지스타는 별도의 슬로건은 정하지 않고 방향성을 정의하는 키워드로 ‘온택트(On-Tact)’를 정했다.

소통이 결여된 뉘앙스인 언택트(un-tact)에 더해 지스타 기간 온라인에서 지스타TV와 라이브 비즈 매칭 등으로 만나 즐기고, 감정 나누며, 비즈니스 이어갈 수 있다는 소통을 내포 하는 의미이다.

BTC는 온라인 중심, 오프라인을 연계하는 방식이다. 오프라인 현장에서 진행되는 이벤트는 모두 ‘지스타TV’로 방송된다. 단, 모든 오프라인 현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하여 일반관람객의 참관이 허용되지 않는다.

BTB는 100%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국가 간 검역조치 등으로 현장미팅 불가능한 상황이기에 어디에서든 접속해 이용 가능하도록 온라인 화상미팅 시스템을 제공한다.

어느 때 보다도 게임 소개 자리가 좁아진 인디, 중소, 아카데미에 대한 지원은 게임 콘텐츠를 동영상으로 제작해 소개하는 방송과 BTB 라이브 비즈매칭 참가를 지원하는 방식으로 지속된다. 

◆지스타TV, 새롭게 도전하는 영역의 성과에 집중

지스타가 새롭게 도전하는 ‘지스타TV’ 라이브는 첫 방송인 10월 9일부터 어제인 11월 18일까지 기존 지스타에 없던 온라인 기록을 수립중이다.

개최 전, 지스타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는 역할로 지스타와 참가사에 대한 소식을 전달하는 고품격 라이브 지스타(고라G)와 게임 컨설팅 예능 포맷 오로지 엔터테인먼트(오로G)를 방영한 바 있다.

트위치 라이브 방송을 기준으로 생방송 시청자 수 150만 명, 고유시청자 수 60만 명, 시청 시간 95,000시간을 돌파하고 있다.
강신철 지스타조직위원회 위원장은 “이전의 오프라인 참가 규모를 기준으로 한 집계와는 참가 형태가 완전히 다르기 때문에 기존과 단순 수치 비교는 매우 조심스럽다”며 “온라인을 중심으로 한 지스타TV 채널의 유입 등이 올해 지스타의 성과를 나타내는 새로운 기록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지스타2020의 콘텐츠 파트너와 라이브 비즈매칭 참가사

지스타2020 콘텐츠 파트너(BTC) 참가사는 위메이드, 넥슨, 크래프톤, 네오위즈,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KT게임박스, 컴투스, 2K, 오큘러스코리아, KT리얼큐브, 카카오게임즈, 게임물관리위원회와 인디 쇼케이스 43개사 및 부산 인디커넥트 페스티벌 쇼케이스 44개사이다. 참가사들의 신작 발표 및 이벤트는‘지스타TV’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제공된다.

컨퍼런스 콘텐츠 파트너(G-CON)는 라인게임즈, 팀호레이, 니혼팔콤, 오큘러스, 클로버게임즈, SIE, 엑스엘게임즈, 패러독스인터렉티브, 더샌드박스, 하이퍼그리프, 플래티넘게임즈, 2K, KT, 젠지이스포츠, Hempuli의 유명 개발자들이 참여했다.

BTB는 어느 때보다 해외 참가가 많아졌다. 라이브 비즈매칭 참가사는 총 45개국, 526개사로 입국격리 조치 등 국가 간 이동이 매우 제한적 상황에서도 영향이 작은 온라인에서 게임 비즈니스를 이어가려는 업계의 열기를 확인 할 수 있다.

국내기업 넥슨, 크래프톤, 스마일게이트, 네오위즈, 넷마블, NHN, 웹젠, 액토즈소프트, 그라비티, 한국콘텐츠진흥원 및 지역진흥원, 한-아세안센터 등이며, 해외기업 Nintendo, google, Paradox Interactive, facebook, Huawei, Xsolla, Nanjing Winking Entertainment, Cheetah Mobile, YOOZOO GAMES 등이 참가하여 라이브 비즈매칭을 진행 중이다.

◆지스타 최초, 직접 주최하는 이스포츠 대회 지스타 컵

올해 지스타가 최초로 주최, 주관하는 이스포츠 대회 지스타 컵을 선보인다.

온라인 중심인 만큼 보는 게임 트렌드의 핵심 콘텐츠인 e스포츠 대회가 지스타TV의 흥행을 견인할 한 축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대회의 종목은 3개이다.

첫 번째 종목인 넥슨의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는 론칭 이후부터 다양한 대회를 진행한 바 있는 이스포츠 대표 게임 중 하나이다. 최근 대회 성적 및 전문가 추천을 바탕으로 선정된 총 8인의 선수가 참여한다.

두 번째 종목은 NBA 2K21로 특별히 전 농구 선수 하승진, 전태풍이 특별해설을 준비 중에 있다. 최근 대회의 입상자 4인을 초청, 싱글 토너먼트로 우승을 가린다.

세 번째 종목은 e스포츠의 대표적 장르인 대전 격투 게임으로 KT 게임박스에서 서비스 중인 킹 오브 파이터즈 ’98이 함께한다. 4인의 격투게임 선수와 지스타 2020 타이틀 송 ROW를 부른 아이돌 그룹 'T1419'가 4개의 팀을 이뤄 격돌한다.
이번 지스타 컵이 예선 등을 거치는 공식 리그 방식은 아니지만 뛰어난 실력이 검증된 프로게이머 선수 등을 초청해 진행해 역동적이며 흥미로운 대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