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휘권 기자 (khk@playforum.net) I2019-10-31 12:51:19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4608주소복사

중동 최대 게임전시회 사로잡은 한국 VR 게임

‘2019 게임스콘 한국공동관’ 성황리 운영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은 지난 10월 24일부터 26일까지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국제 전시컨벤션센터(Abu Dhabi National Exhibition Center)에서 열린 중동 최대 규모의 게임 전시회 ‘2019년 중동 게임스콘(Middle East Games Con 2019)’ 에서 한국 공동관을 운영했다.

◆ 게임스콘 최초 한국공동관 진출, 계약액 622만 달러 성과 달성

2017년부터 시작된 게임스콘은 중동 최대 규모 게임 전시회로 매년 10월 아랍에미리트의 수도 아부다비에서 개최되며, 중동 지역 최신 게임 콘텐츠들을 한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는 가장 좋은 기회로 알려져 있다. 올해 전시회에서 운영된 한국 공동관에는 ▲모션테크놀로지, ▲브릴라, ▲브래니, ▲이노테크미디어, ▲맘모식스, ▲리얼리티매직, ▶크리스피, ▲라이브케이, ▲브래이니악랩 총 9개의 국내 VR 게임 기업이 참가하여 국내 게임을 소개하는 전시 부스와 상담존을 마련했다.

이번 한국 공동관은 게임스콘에서의 첫 한국 공동관 개최에도 불구하고 총 192건의 상담을 통해 계약 추진액 622만 달러를 달성하고, 5건의 MOU를 체결하는 성과를 거두어 중동 시장에서의 한국 게임의 경쟁력을 확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또한 공동관 부스에 연일 VR 게임 체험을 하기 위한 현지 바이어들과 참관객들의 발길이 이어지며 국내 VR 게임에 대한 관심 또한 직접 피부로 느낄 수 있었다.

◆ 실내 스포츠부터 광고까지, 게임을 넘어선 중동 콘텐츠 시장 전반 공격적 진출

VR 슈팅 게임 '블랙 뱃지 시그널'의 개발사 ‘모션테크놀로지’는 레바논의 VR 게임사 로보콤 VR(Robocom VR)과 두바이몰 등 중동 현지 VR 테마파크에 게임 콘텐츠를 공급하기 위한 MOU를 체결했다.

게임을 넘어선 다양한 분야의 현지 시장 진출을 위한 노력도 실질적인 결실을 보였다. 온라인 다중접속 VR 서비스를 개발한 ‘맘모식스’는 사우디아라비아 최대 엔터테인먼트 기업 알 호카이르 그룹(Al Hokair Group)과 가상현실 관광 콘텐츠 개발 비즈니스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한편, 혼합현실 게임 개발사 ‘라이브케이’는 게임 <PLAY M>의 IP를 이용한 실내 스포츠 프로그램 공동제작을 위해 두바이 게임 퍼블리셔 아이스 버거(ICE BERGER)와 MOU를 체결했다. 그 외에도 아부다비 게임 퍼블리셔 하이브리드 휴먼스(HYBRID HUMANS)와 게임 콘텐츠 개발을 위한 MOU를, 두바이광고 콘텐츠 제작사 트라이앵글 애드버타이징(Triangle Advertising)과 디지털 스튜디오 설립을 위한 MOU도 체결하여 게임 기업의 해외 진출 비즈니스 모델 다양화 가능성을 시사했다. 

◆ 일반 참관객까지 사로잡은 한국 VR 게임, 현지 진출 확대를 위한 발판 마련 

행사장을 찾은 한 아부다비 참관객은 4살 자녀가 ‘브래니’의 게임 쿠링(Kooring)을 몰입해서 즐기는 모습을 보고, “이 곳은 아이들이 즐길 거리가 다양하지 않아 이러한 한국 VR 게임을 즐길 수 있는 기회가 있으면 아무리 먼 곳이라도 방문하겠다”고 평하며, 한국 VR 게임에 대한 만족을 보였다. 

콘진원 게임본부 강경석 본부장은 “이번 공동관 운영을 통해 중동 현지의 긍정적인 반응을 확인하고, 두바이 게임 시장 진출 발판을 마련하는 등 소기의 성과를 거두었다”며, “문화적 특성을 고려한 현지화와 현지 파트너와의 지속적인 연계를 통해 중동 진출이 확대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방안을 강구하겠다”고 전했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