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민관 기자 (smk@playforum.net) I2019-03-22

http://www.playforum.net/webzine/Detailview/192696주소복사

잭 도시 트위터 CEO, 문 대통령과 만남 성사

"디지털 리더십, 정부에 관심... 문 대통령 좋은 모델"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잭 도시 트위터 최고경영자(CEO)를 접견했다. 이번 만남은 잭 도시 CEO가 방한 계기에 문 대통령을 만나고 싶다고 지난 1월 요청했고, 문 대통령이 이를 수락해 성사됐다.

문 대통령은 "나를 비롯해 정부가 트위터 등 SNS 계정으로 국민과 소통하고 있다"며 "국민청원도 온ㄹ아ㅣㄴ으로 소통하고 답변하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데 그렇게 하는 이유가 주권자 국민이 일상적으로 정치에 참여함으로써 민주주의를 더 건강하게 만들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잭 도시 CED는 "문 대통령이 트위터 계정을 가지고 있는 것에 감사하다”면서 “(문 대통령이)평범한 사람의 진정성을 보이는 모습에 감동했다. 해외 다른 정상들도 본받을 만한 모범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사람들 속에 있는 욕망을 끄집어내 제품화하는 것이 혁신이라 생각한다. 한국도 혁신창업을 통해 미래 성장동력을 만들고 일자리도 창출하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혁신창업에 대한 조언과 혁신창업에 도전하는 젊은이들에게 해 줄 이야기가 있으면 해 달라"고 했다.

이에 잭 도시 CEO는 “개인적으로 도움을 받았던 것은 ‘실패해도 괜찮다’는 것이었다. 실리콘밸리가 가진 장점은 모두가 배울 수 있도록 돕는 구조다. 그 속에서 새로운 도전이 큰 성공이 될 수 있다”면서 실패하더라도 다시 시도할 수 있고 배워서 더 잘 할 수 있는 게 중요하다. 최선의 혁신은 위험을 감수해도 괜찮은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전세계적 차원에서 건강한 대화를 위해 필터링하는 노력이 필요하다"면서 "인공지능에 많은 투자를 하는 것도 그 이유"라고 설명했다. 그는 “기술뿐 아니라 교육도 중요하다. 기술은 단지 차가운 것이 아니라 얼굴을 맞대고 소통이 가능하도록 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 플레이포럼,무단 전재(펌) 및 재배포 금지

기사 공유
facebook 공유
twitter 공유

댓글 0

로그인하셔야 코멘트 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